월요일, 11월 19, 2018
Home > DATABASE > Hitachi SR-4010 리시버, 그리고 Class-G

Hitachi SR-4010 리시버, 그리고 Class-G

글쓴이 : SOONDORI

역시 오디오는 비주얼. 절대적인 신선함은 아니지만 잘 포커싱된 SR-4010 사진 한 장에 시선을 끄는 뭔가가 있었다. 되돌아 보건데 Hitachi 디자인은 다른 일본 메이커들의 것과 약간 다르다.

FM3련, 60W@8오움, Sanyo STK-0030 파워팩 ×2, 1979년

(SR-4010, 표제부 등 출처 : http://audiokarma.org/forums/index.php?threads/hitachi-sr-4010-receiver.724566/)

한편, 같은 프론트 디자인을 쓴, 당연히 상급모델로 간주되는 SR-6010이 있다. 이쪽은 디스크리트형 파워앰프회로를 쓰는데… 출력은 RMS 35W에 불과하다. 대신 낮은 출력의 보완요소로서 프론트 우상단에 ‘Class G’라는 두문이 인쇄되어 있다.

(SR-6010. 출처 : http://www.retrotronics.co.nz/images/morepics/898/DSC_8923.JPG)

(상세정보 : Hitachi SR-6010 Service Manual)

G 클래스 앰프의 채택. 이것은 신기술을 적용했으니 마땅히 상급기 취급을 해달라는 히타치의 강권이겠다.

발열과 기기 에너지 소모를 줄이는 기술, 특성상 절전형 포터블 기기에나 맞는 솔루션인데 굳이 공간과 전력이 남아도는 거치형 오디오기기에 갖다 붙인 동기가 이해가 안된다. 실제로 Hitachi, Arcam 외 활용사례가 없다 하며 SR-6010이 특별히 소리가 좋은 것도 아니라하니…

“오디오 세상에 관한 한, 신기술은 최고, 최선의 음 품질을 담보하지 않는다”

SR-6010은 히타치 설계자의 혼자놀기, 심하게 말하면 기만형 설계가 아닐까 싶기도 하다. 마침 구매할 요량이라면 당연히 SR-4010을 선택!

(양 Control 회로를 적절히 조절하여 동작모드를 조금 더 세밀하게 조정 =일종의 향상된 A/B Class. 참고자료 : TI Document – Class G)

(ARCAM FMJ-A29 G 클래스 인티앰프. 튀고 싶은 것은 아캄도 마찬가지? ARCAM Class G Tech)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