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요일, 3월 19, 2019
Home > AUDIO NOTES > TV 안테나, 무엇이든 필요했던 시절

TV 안테나, 무엇이든 필요했던 시절

글쓴이 : SOONDORI

10여 년 쯤 전, 여느 가정집에서 가끔은 볼 수 있었던 실내용 TV 안테나들. 그런 안테나가 없다면 옥상 위에는 반드시 누추한 모양새의 야기(Yagi) 안테나가 자리하고 있었을 것이다.

(출처 및 참조 글 :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15/06/02/2015060203845.html)

2012년 12월 31일, 국내 아나로그 TV 송출은 완전 종료되었다. 이제는 수 mm 패턴 안테나로 충분한 Ghz급 무선통신과 광 케이블 네트워크가 주가 되어 모든 것을 디지털로 보고 듣는 세상이다. 그리하여… (FM을 즐기는 경우를 제외하고) 길고 넓고 시각적으로 확연히 인식되었던 그 ‘안테나스러운 안테나들’, TV 안테나들은 역사의 뒤안길로 사라졌다.

문뜩 늘 있었던 것이 안보인다는 사실을 깨닫게 되니까 약간은 씁쓸한 마음이. 내친 김에 기억 속 실내, 실외 안테나를 정리해보자면… (표제부 사진 출처 : https://www.reddit.com/…/any_tips_on_putting_a_pi_into_one_of_these_old/)

■ Yagi 실외 안테나

(80년대 초를 기준으로) 인터넷/택배 서비스는 없었던 시절이라 매장에 물건을 사러 가야 했다. 기다란 박스 안에는 알루미늄 엘레멘트(Element)와 Balun, 기타 부속품들이 들어 있다. 나사를 조여가며 조립하고 최대한 긴 각목을 구해 지붕 위, 최대한 높게 가설치한 후 피더선 끌어와 TV에 연결한 다음 방송이 가장 깨끗하게 잡히는 방향으로 고정한다. 그리고… 그 각목은 눈과 비에 비틀리고 굽혀지면서 약간은 비딱하게 서 있게 된다.

(야기 안테나는  Shintaro Uda와 Hidetsugu Yagi의 발명품. Dipole 안테나에 Directer, Reflector가 조합된 구조로 성능은 좋지만 방향에 매우 민감하다.)

말은 쉽지만 지붕에 올라가고 뭘 고정하는 것은 위험하고 어려운 일이다. 혼자서 하기도 어렵다. 이때 늘 “잘 보여?”, “지금은 어때?” 등 큰 소리, 소란스러운 말들을 주고 받을 수 밖에 없고… 아무려나 그 시절 TV 안테나 설치는 어떤 가족 가장의 주요 책무였다.

■ 부지기수 실내 안테나들

아래 (주)동양텔레콤(*) ‘다보네 부스테나’는 눈길을 끄는 파라볼라 안테나를 내세운 특이 디자인으로 방송 종료 전까지도 유통되었던 제품.

* 1969년 설립된 동양안테나주식회사에서 출발. 공식사이트는 www.dyt.co.kr.

취급 주파수 54~88Mhz(Low VHF, 2~6), 174~216Mhz(High VHF, 7~13)이고 470~890Mhz 영역 UHF(14~83 채널, 75년부터 선택적 의무화)가 언급된 조건에서 약 10dB 부스팅이 가능하다고 한다. 그러나…

(출처 : http://www.11st.co.kr/product/SellerProductDetail.tmall?method=getSellerProductDetail&prdNo=15480799)

로터리 스위치는 Gain을 조정하는 용도이고 파라볼라는 일종의 장식품. ‘부스터’를 재차 강조하고 있으되 흔히 생각하는 능동소자는 쓰이지 않았다. 아무래도 두 개의 로드 안테나로 유입되는 전파의 세기에 대하여… 코일, 커패시터 등으로 구성된 Band Pass Filter, Diplexer, DC전압 응용 LC Tank 승압회로(Parallel LC Gank) 등 뭔가가 조합되어 전압 또는 전류기준 Gain 10dB를 확보한 것으로 추정된다.

직관적으로 유추되는 기능과 내부동작 사이에 불일치가 많아 다소 과포장이 의심되는 제품이었다는 생각이고… 그 외 다양한 군소 제작사들이 만들어 팔았던 제품들이 부지기수. 길거리 판매 사례를 생각하면 요즘의 효도 라디오만큼 유행이었을 듯하다. “공청설비가 뭐예요?”를 물었던 시절에는.

(회로를 내장하지 않는 그러나 완벽하게 동일한 구조와 기능을 유지하는 타 회사 제품들)

다들 미사려구 강점을 이야기하지만 TV 박스 안에 번들로 제공되었던 토끼 귀 안테나, 원형 UHF 안테나에 비해 특별히 나을 것 없더라는 기억도 있다. 한편… 일견 이해되는 바, 있어도 없고 없어도 있는 안테나라는 게 본래 그런 물건이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