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요일, 3월 19, 2019
Home > TECH. & DIY > 궁여지책 FM 스테레오 조정기 (2), 3500원의 논리

궁여지책 FM 스테레오 조정기 (2), 3500원의 논리

글쓴이 : SOONDORI

400hz, 1Khz 등 원하는 스테레오 음성신호를 생성하고 그것을 FM 전파에 실어 방사할 수 있는 ‘3500원 짜리 FM 튜너 조정 아이디어’에 대한 이야기의 계속. 최초 착안점은 “누구나 부담없이, 돈 안들이고 조정하는 방법은 없을까?”였다.

* 관련 글 : 궁여지책 FM 스테레오 조정기 (1)

“결국 못받는 건가?” 그런 생각을 하는 참에 중국에서 카-팩의 일종인 작은 FM 송신기가 도착했다. 두 달 쯤 시간이 걸렸다지만 불과 3500원에 배송비 포함, 글로벌 구매가 가능하다는 게 참 신기한 일이다. 국내 택배비도 몇 천 원인데… 도대체 물건값은 어디에서?

아무튼 간단히 테스트를 해보았고 ±100Khz에서 정확하게 임의 주파수 송출이 가능하다. 청취 음량은 작은 편. 그것은 스마트-폰 출력음량이 워낙 작은 탓이다. 어쨋든…이런 초보적인 도구만으로도 일정수준 튜너 조정이 가능할 것으로 예상된다. 물론 이 글을 쓰는 시점에서는 논리상 그러하다. 그러나 요리조리 따져봐도 논리 자체는 그럴 듯한데… 이후 작업을 해보면 알게 될 것.

■ 준비물

○ 이베이 등 인터넷에서 판매되는 FM 무선 카팩. 재차 언급하는 바로 시거라이터 버전이 아니라 배터리를 내장하고 스마트폰 이어폰 잭에 삽입되는 형태의 것을 사야 한다.
○ Keuwlsoft사의 신호발생 APP.  전문 SSG(FM/AM Stereo Signal Generator)에서 기본 테스트주파수로 쓰이는 400hz, 1Khz는 물론 더 넓은 범위의 음성신호를 생성할 수 있다. 앰프 상태를 간이 테스트하는 등 이 무료 앱은 여러모로 쓰임새가 좋다.

○ 멀티미터. 미묘한 차이를 눈으로 확인해야 하므로 확실히… mV단위 관측 가능한 것이 유리하다. 이미 갖고 있다면 비용은 0원.
○ 나무젓가락, 부러진 귀후비개 등. 몇 개 깍아서 간이 조정봉 만들자는 것. 비용은 0원?

■ 세부 방법론

FM송신기, 안드로이드 앱, 멀티미터 세 가지와 간단한 수작업 도구들이 준비된 상태에서…

안드로이드 앱 신호를 1Khz로 설정, 출력 최대 → FM 송신기 신호를 98Mhz 부근, 기존 방송국들과 중복되지 않는 주파수로 설정 → 튜너 수동 선국 → (스테레오/모노 절환이 가능하다면 Mono로) → 튜너 RCA 단자에 mV 레인지 멀티미터를 물린 다음, 아래 절차대로 진행.

Front-End 종단 레벨강도 조정
종단 코일의 코어(10.7Mhz를 최종 인출하는 부분)를 돌려 mV 최대가 되도록 코어를 조금만 돌린다. 본래는 오실로스코프를 물려 해야 하는 작업이지만 그럴 수 없으니 ‘튜너 검파-MPX-종단앰프’를 관측수단의 한 덩어리로 보고 RCA 출력단자에서 간접 관측하자는 논리.

복동조 코일 DC Balance 조정
FM 정규 신호가 주입되고 있으므로 DIY 가능한 상태가 되었다. 메이커가 지정하는 포인트 또는 IC 제조사가 지정한 포인트에 멀티미터를 물리고 0.0V 근접하도록 복동조 코일들 중 Primary 코일의 코어를 조금만 돌려준다.

L/R 분리도 조정
이 역시, 스테레오 신호가 주입되고 있으므로 가능한 것이다. (FM 튜너가 모노로 설정되었다면 스테레오 모드로 절환) 안드로이드-앱에서 L 또는 R 하나만 선택한다. 송출되고 있는 채널의 반대편 RCA 단자에 멀티미터를 물리고 0.0V에 근접하게 SEP. ADJ 가변저항을 조정한다.

이 세가지만 또는, 최소한 복동조코일 DC 밸런스만 조정해도 훨씬 더 좋은 조건에서 음악을 들을 수 있고 적어도 선국주파수가 어긋나 고민하는 일은 없을 것이다. 구체적으로 무엇을 어떻게 돌려야하는 지는 실제 작업장면에서 언급하기로 하고… 도전! 아이디어의 검증은 다음 편에서.

* 관련 글 : 궁여지책 FM 스테레오 조정기 (3), 논리를 따라가기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